SEARCH

검색 검색하기

위클리매거진

시현하다 입문자들을 위한 세계관 설명 - 01 시현하다 (ip:) DATE 2021-09-03
게시판 상세
  • 평점 0점  
  • 추천 추천하기

[매거진 Vol.3] 시현하다 입문자들을 위한 세계관 설명 : 칸, 서랍, 기록가- 첫 번째 이야기



"안녕하세요, 시현하다 브랜드 총괄 감독 김시현 기록가 입니다. 매년 오프라인 전시와 프로모션 영상을 통해 

성장하고 있는 시현하다의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렸는데, 


코로나 19가 장기화되면서 토크콘서트나, 전시같이 많은 분들과 대화할 수 있는 기회가 사라져서 슬펐어요. 

다행히 이렇게 매거진에서 저희 브랜드에 대해 설명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겨 너무 즐겁네요 😃 




누군가 제게 그랬어요, 시현하다의 세계관이 부럽다고. 저는 초등학교 때부터 판타지, 무협지 등의 소설을 달고 살던 사람으로서, ‘세계관’이라는 단어에 빠져 있었던 것 같아요. 사실 의도했던 건 아니었지만 언젠가부터 제가 사용하던 단어들이 시현하다의 정체성이 되고, 또한 이곳을 즐기시는 분들이 함께 공감할 수 있는 언어가 된 것 같아 행복합니다.



그러나 이런 세계관이 시현하다를 처음 접하시는 분들에게는 접근하기 어려운 개념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해서, 각각의 명칭들이 탄생하게 된 서사와 저희 브랜드를 즐길 수 있는 포인트들을 공유하도록 하겠습니다. 





서랍: 시현하다의 모든 기록물들이 담겨있는 세계

서랍이라는 사물이 다양한 물건들로 채워져 있는 공간인 것처럼, 저희는 ‘서랍’이라는 세계관을 통해 여러분이 갖고 있는 다양한 색의 추억들이 함께 어울릴 수 있는 공간을 만들고자 했습니다. 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   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기록을 담는 서랍이 있다.

 

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하나의 추억은 누군가의 공간에 평생 간직할 추억이다.


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그 추억이 모여 한 칸을 채운다